싱가포르 유혹하는 한국음식 3총사! 치킨, 피자, 구이

- aT, 국내 유망 외식브랜드와 함께 싱가포르 외식 시장 입지 확대 나서

기사입력 : 2017.10.13 17:08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영록)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여인홍)는 국내 외식 브랜드의 해외시장 진출 확대를 위해 10월 12일부터 14일까지 개최되는 「2017 싱가포르 프랜차이즈 박람회 (Franchising & Licensing Asia 2017, 이하 FLA)」에 참가하고 있다.

aT는 ‘비에이치씨(BHC)’, ‘서래갈매기’등 국내 유망 외식 기업 8개사와 함께 한국관을 구성하고, 브랜드 홍보와 비즈니스 상담활동을 진행을 병행하며 싱가포르 시장 내 한국 외식브랜드의 입지 확대에 나선다.
(사진) 2017 싱가포르 프랜차이즈 박람회의 한국관 모습
(사진) 2017 싱가포르 프랜차이즈 박람회의 한국관 모습
싱가포르 외식시장 개척을 위해 2011년부터 FLA에 참가해 온 aT의 꾸준한 노력 등에 힘입어 2016년까지 싱가포르시장에 진출한 국내 외식기업은 총28개 업체, 매장 수는 72개에 달한다.

싱가포르 외식시장은 지속적인 외국인의 유입과 음식한류 등에 힘입어 꾸준한 성장이 기대되는 ‘유망시장’이며,

이번 FLA에도 10여개 국가에서 200여개 브랜드가 참가할 예정인 만큼, 많은 바이어들이 내방할 것으로 예상된다.

백진석 aT 식품수출이사는 “싱가포르는 동남아지역 외식트렌드를 선도하는 시장인 만큼, 더 많은 국내 외식 브랜드가 싱가포르 시장에 진출하길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우리 외식업체가 해외시장 진출을 확대하고 현지에 잘 정착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조양제 기자
☞ 로또 당첨번호 "틀렸다고 버리지마라"
<Copyright ⓒ 푸드경제TV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